1 창녕 개비리길을 길걷기 하던중에 만난 백년초 농장에 백년초 노란꽃을 한참 봤습니다.
2 백년초는 외래종으로 생각할수도 있는데 영하 40℃의 혹한이나 영상 50℃의 더위에서도 잘 자라는 생명력을 자랑하는 토종이라고 하네요.어떤 병충도 달려들지 못해서 생명력이 강한 귀한 식물로서 뿌리에는 사포닌 성분이 많아서 인삼 냄새가 나는데 그래서 태삼이라고 블리기도..
3 백년초 열매는 약효가 좋아서 민간요법으로 많이 이용되는데 백 가지 병을 고치며 백 년을 무병장수 한다는 이야기도 있는 식물입니다.
트위터 반응

@arirangkr: [ #Tistory ] 개비리길의 백년초 농장 https://t.co/biBaEPdEEJ

@ARIRANGKOREA: 개비리길의 백년초 농장 https://t.co/CjZVAzbK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