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지난 제20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에서 한 지역구가 100% 새누리당을 지지한 것으로 결과가 나왔지만 다른 정당에 투표했다는 주민들의 증언이 나오고 있어 투·개표 조작에 대한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2 반면 한 지역지는 취재 과정에서 "나는 다른 정당에 투표했다"고 주장하는 다수의 주민과 인터뷰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3 하지만 지역구 투표의 경우 박대출 새누리당 후보가 113표, 정영훈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42표, 이혁 무소속 후보가 12표, 무효표 3표 등 총 170표가 나와 비례대표 투표와 사뭇 다른 결과가 나왔다.

안녕하세요

짝 찾고 싶습니다

이젠.쏠로.지겨워요.

연애 좀 하고 싶어요.

자세한.소개는 채팅으로.

들어오셔서.가입하고.

찾아주세요 닉네임은요

하늘의천사로.

찾아주면시면되겠습니다.

주소.찍어.줄테니깐.

여기방문해주셨으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iyv36.com/

트위터 반응

@terraic: 진주시 선관위 관계자는 "모든 절차가 정상적으로 이뤄졌으며 투표함을 바꾸거나 비례대표 용지만 뽑아 조작하는 것은 불가능한 일" => 실수로 뒤 섞였다로 말 바뀜... https://t.co/UodkP6hN1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