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지난달 삼성서울병원을 다녀간 대구의 공무원을 포함 4명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 판정받아 국내 감염자수가 154명으로 늘었다.
2 또 사망자도 3명이 추가돼 총 19명으로 늘어 치명률이 12%를 넘었다.
3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는 메르스 검사에서 4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받아 국내 감염자수가 154명으로 늘었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