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스마트폰 앱으로 택시를 부르는 '택시 앱' 시장이 대형 기업들의 잇단 참여로 뜨거워지고 있다.
2 한국스마트카드는 "배차된 택시가 나타나지 않는 경우 승객에게 소정의 모바일 상품권을 주는 제도도 운영해 기존 택시서비스와 차별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3 다음카카오와 SK플래닛이 각각 '카카오택시'와 '티맵택시' 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티머니(T Money)' 교통카드 서비스를 하는 한국스마트카드도 '티머니 택시'〈사진〉 앱을 내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