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기준금리 인상으로 환율 방어 총력…외부요인 커 효과 의문
2 그러나 금융시장 불안은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한 서방의 경제 제재, 국제 유가의 급락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이 큰 만큼 자체 수습 노력이 어느 정도 효과를 거둘지는 미지수다.
3 국제 신용평가회사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는 러시아 신용등급이 현재 적격 투자등급 가운데 가장 낮은 BBB-에서 투기 수준으로 떨어질 수 있다고 지난달 경고했다.

크림반도를
맛있게 먹었으면
추락은 당연한것 아닌가?

미국의 경고를 무시한 댓가. 이런 식으로 다가 오는 군.
연아 금메달 치졸하게 빼앗은 푸틴의 영토 과욕이 불러온 참사.
모라토리엄 !! 춥고 배고파 봐야 정신차리지~!

우크라이나를 포기하고 물러나면 미국이 풀어줄텐데...
돈으로 전쟁하는 시대에 총들고 우크라이나를 점령했으니...푸틴이 착각을 했지.

트위터 반응

@nadlri: 끝없는 루블화·유가 추락..러시아 경제 '휘청' http://t.co/TSA8Dv8w3I

@goldbinna: 끝없는 루블화·유가 추락..러시아 경제 '휘청' http://t.co/KiggXBvFn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