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국토부가 최근 시중금리 하락에 비해 상당히 높았던 청약저축(주택청약종합저축 포함) 이자율을 현실에 맞게 인하한다고 밝힘에 따라 시중은행 금리를 상회하는 이자를 주던 과거의 '적금' 기능은 사라질 전망이다.
2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청약저축을 해지하는 경우의 이자율 고시'를, 오는 10월 1일부터 개정·시행된다.
3 이에 따라 청약저축 이자율은 10월 1일부터 가입기간 1년 미만 및 1년 이상 2년 미만은 각각 2%, 2.5%로 현행 유지, 가입기간 2년 이상은 3.3%에서 3.0%로 인하된다.

정부하는짓이 그렇지. 머지않아 서민은 빚더미에 주저않고 은행은 부도나겠지....국민은혈세호 빚값고..못난 정치인들 때문에.

역시나 서민은 뒤져라 하는구나. 세금은 겁나 걷어가고 소득은 눈꼽만큼 받는것도 못두고보는 머같은 정부새리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