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또, 나는 한국에서 평생을 살았기 때문에, 이 글에서 “한국에서는”이라고 표현한 것이 실제로는 다른 나라에서도 마찬가지인 경우도 있을 수 있다.
2 하지만 내가 수능에서 요령으로, 혹은 컨닝을 해서 부정한 방법으로 높은 점수를 받아서, 운 좋게 의대나 법대에 갈 수 있게 되었다고 해도 의대/법대를 선택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3 여러 문제의 원인은 대부분 사회적인 문제로 돌려야 하겠으나, 그게 하루 아침에 고쳐질 리가 없고, 이 글에서는 개개인 수준에서 취할 수 있는 전략에 대해 얘기해보고 싶다.

게임은 나도 즐겁고 친구들도 즐거웠지만, 홈페이지 만드는 것은 나만 즐거워 했다.
나는 어릴 때 그러한 차이에 주목했기 때문에 컴퓨터를 배워야겠다는 생각을 자연스럽게 하게 된 것이다.

즐거움은, 항상 그렇지는 않겠지만, 재능의 신호인 것이다.

트위터 반응

@sairion: "하지만 한국 사회는 “막상 들어간다고 해도 잘 해낼 수 있을 리가 없다”는 점에 대해서 그리 고민하지 않는 듯하다. [...] 그래서 점수 맞춰서 대학 가기라는 전략이 주로 널리 쓰인다." http://t.co/Dtrt2ArP6N

@lswdev: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또, 나는.. - 홍민희 http://t.co/ImW9VeMduT

@devthewild: "즐거움은, 항상 그렇지는 않겠지만, 재능의 신호인 것이다." http://t.co/fcdCZp9hGm

@milennium9: 컴공을 졸업한 대학생을 면접보지만 제대로 사용할 수 있는 언어는 단하나도 없고 이것저것 수박 겉핥기식으로 배웠을 뿐인 경우가 너무 많죠 http://t.co/dD0tcoxERk

@qwmp: 링키스 급의 재앙 링크지만 글이 좋아서 다시 내가 원래 링크를 땄다. http://t.co/ZvOTe2pST0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홍민희님의 글

@cjangho: Disclaimer: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또, 나는 한국에서 평생을 살았기 때문에, 이 글에서 “한국에서는”이라고 표현한 것이 실제로는 다른... http://t.co/bp1pG7QuIu

@ahastudio: “내가 신입한테 기대하는 수준은 이런 것이다. 주워들은 것은 많지만 실무 경험은 없어서, 코딩을 하고 나면 꼭 사고를 친다. 실제 수준은 이렇다. 코딩을 못하므로 사고를 칠 일도 없다.” http://t.co/905PUJ8Up3

흐엉엉ㅠㅠ

@icall7_avenir: “사실상 대부분의 대학교 관련 학과 졸업생에게서 기대할 수 있는 수준이랑, 내가 다니던 실업계 고등학교의 관련 학과 졸업생에게서 기대할 수 있는 수준과 크게 다르지 않다.”http://t.co/nihwBOKNj7

@combacsa: "중학교 때 컴퓨터실에서 친구들과 다같이 게임도 했지만 HTML로 홈페이지 만드는 수업도 했다. 게임은 나도 즐겁고 친구들도 즐거웠지만, 홈페이지 만드는 것은 나만 즐거워 했다." http://t.co/laBqM27wys by @hongminhee

@n0lb00: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http://t.co/FJCGWPIT9v

@seongjaelee: "내가 신입한테 기대하는 수준은 이런 것이다. 주워들은 것은 많지만 실무 경험은 없어서, 코딩을 하고 나면 꼭 사고를 친다. 실제 수준은 이렇다. 코딩을 못하므로 사고를 칠 일도 없다." http://t.co/1ekczc2Stk

@seongjaelee: "즐거움은, 항상 그렇지는 않겠지만, 재능의 신호인 것이다." http://t.co/1ekczc2Stk

@iamkimtree: '나는 무엇에 재능이 있을까' 한 번 생각해보게 되는 글. 안그래도 요즘 멘붕인데 고민을 좀 더 해봐야겠다. 나한테 즐거운 것이 남들에게 인정을 못받을 땐? 이라는 생각도 들었다. http://t.co/iDByuIRvjj

@sgmchi_: #주간지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또, 나는.. - 홍민희 -

또, 나는 한국에서 평생을 살았기 때문에, 이 글에서 “한국에서는”이라고 표현한 것이 실제로는 다른... http://t.co/mSTealy0rf

@teslamint: '내가 제안하고 싶은 것은: 가정 교육 수준에서, 자녀들이 무엇을 할 때 즐거움을 느끼는지에 대해서 항상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 때 즐거움이란 특수한 즐거움을 말한다.' http://t.co/4QBZVJ8feQ

@cjangho: Disclaimer: 나는 대학을 가지 않았다. 그 점을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다. 또, 나는 한국에서 평생을 살았기 때문에, 이 글에서 “한국에서는”이라고 표현한 것이 실제로는 다른... http://t.co/bp1pG7QuIu

@sjoonk: 아이를 키우는 아빠로서 언제나 고민되는 문제는 어떻게 하면 아이의 재능을 발견하고 그걸 키워줄 수 있을까 하는 것이죠. "한국의" 멋진 프로그래머 홍민희님의 글 100% 공감합니다.^^ http://t.co/8Uht4GwQVF

@tsyoum: "즐거움은 재능의 신호인 것이다." http://t.co/FUoXctUNNk

@Ogamja: "@sjoonk: 아이를 키우는 아빠로서 언제나 고민되는 문제는 어떻게 하면 아이의 재능을 발견하고 그걸 키워줄 수 있을까 하는 것이죠. "한국의" 멋진 프로그래머 홍민희님의 글 100% 공감합니다.^^ http://t.co/P1ipDgjGi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