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지난해 연말 10억원 초과 거액 예금 3.7% 감소
2 특히 서울 여의도, 시청 등 고소득자가 집중된 다른 지역에서 원정영업도 마다하지 않고 있다.
3 또 이자소득금액 신고자 수는 5만1458명(3조983억원)으로 이들 중 상당수가 은행을 떠날 수 있다는 게 업계의 판단이다.

은행이란 것이
국민들이 예금해서 예금이자주고
그 예치금을 기업에 빌려줘서 나라발전에 기여를 해야되는데

반대로
기업예치금 받아서 국민에게 돈빌려주고
이자받아먹는 고리대금 업자로 변질되니

뭐하나 제대로 된게 없냐~

진짜 vip는 은행이자 꼬박 꼬박 갖다 바치는 대출자들이 정말 vip지.....
거액 돈넣어서 이자 팡팡 빼가는 고객이 vip냐?

트위터 반응

@daumnet: [경제뉴스] 은행 떠나는 부자.. 부자 붙잡는 은행 http://t.co/8aqIdKXdNR

@w_asset: 은행 떠나는 부자.. 부자 붙잡는 은행 http://t.co/ovlVctPRh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