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5일(현지시간) 애플IBM이 배타적 파트너십을 맺고 기업 고객을 위한 업무용 아이폰·아이패드를 내놓기로 한 것은 최근까지 숙적이었던 양사가 밀접한 전략적 파트너가 됐다는 점에서도 관심을 끈다.
2 반드시 양사의 관계 탓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IBM이 한동안 데이터 저장 문제를 내세워 아이폰의 음성비서 서비스 '시리'를 업무용으로 사용하지 못하도록 막은 적도 있다.
3 ↑ 15일(현지시간) 애플IBM이 배타적 파트너십을 맺고 기업 고객을 위한 업무용 아이폰·아이패드를 내놓기로 했다.

이번엔 상속세 제대로 받고 못받은것도 받아야겠다**삼,성 의료민영화" **

삼,성전자이어 "애버랜드도 위장도급"
*삼,성전자써비스 협력전자업체 사장에 노조가입땐 그 직원도 업체도 끝이라 경고
*이거니 1400억 배임혐의
*삼,성전자 사장 "돈만벌면 그만"
*이죄용 아들
*불산누출
*조사방해
*삼,성반도체 죽어나가는 공장이야기

*삼,성은 모두 위장도급/ ***이건,희... 전에 1조 이상 약속한거 지켜야지...
*삼,성 65인치 TV 한국 450만원= 미국서 160만원... 반사회적 쓰뤠기 범죄기업 삼,성 불매가 정답/

30년만? 기자가 더 무식하다더니 진짜네. 인텔 이전에 맥에 들어가던 CPU가 바로 IBM이 만든 파워PC였다. ㅉㅉ

트위터 반응

@mojito0: 30년만에 손잡은 '옛 숙적' 애플-IBM http://t.co/XDGE4y3k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