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경기침체로 집값 하락에 증여재산공제 한도 확대 맞물려 "이참에 자식에게" 집 증여 28% 급증
2 박원갑 국민은행 부동산 수석전문위원은 "공제한도가 늘어나 증여세 부담이 적어진 것이 가장 큰 원인이고 주택가격으로 세금을 매기다보니 부동산 침체로 인해 가격이 떨어진 상황에서 정리하려 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3 이 같은 주택 증여거래 증가는 지난해 발표된 상속세 및 증여세법 개정안에 따라 직계존속의 증여재산공제 한도가 증가됐기 때문 등으로 풀이된다.

대구출신 유병언목사는 전두환 독재정권시절 여당인 민정당의 재정위원이였다 ... 유병언목사를 빨리잡아서 그동안 정치권에 차떼기로 얼마나 갇다받쳤는지 철저히 조사해야한다 .......................... 김기춘 초원복집을 검색해보세요

여유있을때 자식에게 증여하는것도 좋지만 어려울때 자식도 부모를 외면한다는 것이다.

뭔 증여??? 자식이 부모에게 사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