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세월호 참사 희생자와 가족들을 추모·위로하는 촛불집회가 열린 4월30일 저녁 서울 중구 청계광장 들머리에서 참가자들이 ‘가만히 있으라’는 손팻말을 들고 침묵시위를 벌이고 있다.
2 이승만서울을 빠져나오면서도 서울시민들에게 탈출을 권고할 수 있었고, 이준석은 세월호를 빠져나오면서도 승객들에게 같이 탈출하자는 얘기를 할 수 있었다.
3 그런데 이승만과 이준석의 경우 도덕적 양심을 운운치 않더라도 이러한 생존본능의 논리조차 적용될 수가 없다.
트위터 반응

@ismyoko: 이 시대를 관통하는 도올 김용옥 선생의 격문. 대단한 명문장입니다.
"국민들이여, 거리로 뛰쳐나와라" “더이상 애도만 하지 말라! 정의로운 발언을 서슴지 말라!” http://t.co/uzx9WeML2E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