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카카오가 ‘스티콘’이라는 마케팅 비용을 정액제에서 종량제로 바꾸면서 모바일 게임 개발사의 불만이 더 커졌다.
2 기존 정액제가 건당 60원인 점을 감안하면 최고 다섯 배 인상한 셈이다.
3 과거에는 최고 6000만원인데 350%나 오른 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