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이른바 ‘배달앱’들이 적정 수수료 논란에 휩싸였다.
2 특히 통계관리를 통해 재방문율을 높일 수 있다는 것도 배달앱만의 강점이다.
3 김봉진 대표는 직접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며 배달앱이 기존 홍보수단인 전단지와 비교했을 때 효과적인 마케팅 채널이라는 것을 강조했다.

광고 콘텐츠를 알고리즘을 반영하라는 의견도 있는데 그건 좀 과한듯
어쨌든 스타트업들이 자영업자들보다 위에 있다는 인식이 요즘듬...

트위터 반응

@leegiug: 배달앱, 적정 수수료 논란, 상생 혹은 상충 http://t.co/z5WEzvjdHC

@techfrontier1: 대부분 결제 수수료 문제를 얘기하는데, 결제 수수료는 업주에게는 매출이 발생하면서 나누는 것이고, 선택을 할 수 있는 상황이라 여러 관점이 있을 수 있다. 그러나 내가 전에 최기자 글 댓글에도 올렸듯이... http://t.co/vqS6uOcTlK

@emotion103: 배달앱, 적정 수수료 논란..'상생' 혹은 '상충' http://t.co/mj4pCPthq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