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이번 브라질 월드컵의 시축은 걷지 못하는 청소년이 하게 될 것 같다.
2 어느 정도의 훈련이 필요하기 때문에 일단 수트를 만들고 이에 적합한 청소년들을 선발한 후 훈련하는 과정도 필요하다.
3 어차피 개막일은 정해져 있으니 이제 공은 ‘다시 걷기 프로젝트’ 측으로 넘어간 셈이다.
트위터 반응

@systemplug: [IT칼럼 - 박덕삼] TV 드라마의 "600백만 달러의 사나이"가 실제 구현 될 날이 얼마 안남은듯.. 이와 관련한 흥미로은 프로젝트를 확인해 보세요. http://t.co/SVIuD1FyQc

@systemplug: [IT칼럼 - 박덕삼] TV 드라마의 "600백만 달러의 사나이"가 실제 구현 될 날이 얼마 안남은듯.. 이와 관련한 흥미로은 프로젝트를 확인해 보세요.... http://t.co/fjXsxrIBmq

@iamday_net: [IT칼럼 - 박덕삼] TV 드라마의 "600백만 달러의 사나이"가 실제 구현 될 날이 얼마 안남은듯.. 이와 관련한 흥미로은 프로젝트를 확인해 보세요.... http://t.co/lB8w3G2OG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