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초기기업 전문투자 벤처캐피털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대표 장병규)가 스마트폰 배터리 공유 서비스 '만땅'을 운영하는 (주)마이쿤(대표 최혁재)에 2억원을 투자했다고 13일 발표했다.
2 마이쿤 최혁재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자금 확보뿐만 아니라 우리의 사업성과 아이디어를 본엔젤스에서 검증 받았다는 것에 더 큰 의미가 있다"며 "고객들의 니즈에 부합하는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회사 입지를 강화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3 본엔젤스 강석흔 이사는 "대부분의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겪는 불편함 해결을 비롯해 세계 최초라는 독창적인 공유경제 사업모델과 팀의 빠른 실행력을 보고 투자했다"며 "'만땅'이 향후 에어비앤비나 집카 등에 필적하는 글로벌 서비스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