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그러면서 "서민이 적정한 임대료로 거주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늘리고 과거 과다하게 공급했던 분양주택용지를 임대주택용지로 돌리거나, 분양 예정인 주택이나 미분양 주택을 임대주택으로 전환해서 공급하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 하지만 전ㆍ월세 상한제 도입 문제가 정치적 타협을 위한 `협상용 카드`로 활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국회 논의 과정에서 이 문제가 부상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3 이 같은 박 대통령의 발언이나 당정 결정 사항의 핵심은 주택거래 정상화를 위한 규제 철폐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볼 수 있다.

전세 보증금 과세철폐
월세세입자 소득 공제
취득세 완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