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물리학과 철학, 두개의 박사학위가 있으며 캘리포니아 어바인 대학에서 논리 및 과학철학을 가르치는 제임스 오웬 웨더랄은 그의 새 책 “월스트리트의 물리학”에서 경제위기 이후 만들어진 “퀀트”, “파생”, “모델링”과 같은 단어들의 꺼림칙한 뉘앙스를 지우고자 합니다.
2 그렇다면 세계를 위기로 몰아넣었던 지난 금융위기의 원인이었던 모기지 관련 파생상품들은 다 무엇이었을까요?
3 하지만 제임스 사이먼의 르네상스 테크놀로지와 같이 더욱 성공한 회사들도 존재합니다.”
트위터 반응

@newspeppermint: [책] 월스트리트의 물리학 http://t.co/Vqc4iKL4wd

@RevoltScience: 퀀트들을 믿을 수 있을까... http://t.co/S7FSYCxI1H

@dolppi: [책] 월스트리트의 물리학 http://t.co/vYm7LzGhCc via @feedly

@RedhairedAnne: @RedhairedAnne 2008년 네이쳐에 Bouchaud 박사의 다시 3)번을 보자는 글(http://t.co/AuWbrX5qr0)이 화제가 되어 열심히 까였던 기억이 있는데 오늘도 이런 책 소개를 봤다 http://t.co/4RKem8OTjw

@ph_TB: 돈에는 "물리학"이 필요하다. 월스트리트의 물리학 http://t.co/v2js3XHTxl 통계학도 알아두면 좋죠. 또한, IT에 대한 이해도가 빨라집니다. 대학청강 혹은 EBS라도 보세요. 꼭 물리학 뿐만아니라 부동산,경제,세무,회계,생활법률까지

@StepHklha: [책] 월스트리트의 물리학: http://t.co/1fv8DXBw8d @newspeppermint 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