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포털 네이버에 대한 전방위 압박에 가려져 있지만 다음과 구글 등도 클릭수 장사와 불공정 행위로 사회적 비판에서 자유롭지 못하다는 지적이다.
2 업계 관계자는 "구글도 광고와 자연검색 결과에 대한 구분이 명확하지 않다"며 "대중이 즐겨 검색하는 검색결과에서 네이버와 구글의 차별성은 거의 없어 보인다"고 평했다.
3 예를 들어 구글에서 '코수술 전문' '중고차 시세' 등을 검색하면 화면 최상단과 우측에 광고가 노출된다.

언론사가 더 하지 않나?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