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마지막 더위가 기승을 부리지만 산사의 언저리는 이미 초가을 이었다.
2 억겁년 그때를 타임머신 처럼 잠간 보여 주곤 하지만 중생은 보는가...
3 기억하는 것만 해도 몇백가지 업보를 몇천번 절을해서 하나 라도 덜어 볼가 하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