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한국 과학 기술의 요람 KAIST를 대표하는 석학들의 강연을 한데 엮은 『구글 신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21세기를 좌우할 미래 정보학의 세계를 복잡네트워크 과학, 생물 정보학, 양자 정보학이라는 창을 통해 살펴본다.
2 게다가 일반인이 과학 기술에 접근할 창구는 전문성과 난해함을 이유로 매우 적거나 심지어 마련조차 되어 있지 않은 경우가 많다.
3 컴퓨터처럼 정보를 저장하고 처리하는 기관이 곧 생명체인 것이다.

208페이지PCA 스펠링 오류 있습니다

208페이지PCA 스펠링 오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