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서울서부지검이 고소인 A씨의 고소 취소장을 접수하고 배우 박시후(35)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2 그러나 시간이 흐르면서 양측이 합의점을 찾아간 것으로 알고 있다.
3 하지만 수사과정에서 사회적 관심이 많은 사건이었고 검찰 수사에도 많은 관심을 주셨기 때문에 공식브리핑을 준비하게 됐다.

박시후법이 생겨서 꽃뱀들좀 처벌할수 있는 기준이 생겼으면 한다
물론 박시후도 잘한건 아니지만...

윤찬중좀 덮어볼라고
브리핑했겠지.

크리스마스 이브에 술마시고 원나잇 즐긴,
사건도 안될일을 박시후가 연예인 이기 때문에 일이 커졌을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