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근 ‘갑의 횡포’가 잇따라 논란이 되는 과정에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2 하지만 1990년대 말 ‘기업이 홈페이지를 꼭 가지고 있어야만 하는지’가 화두였던 때를 기억해보자.
3 하지만 소셜커뮤니케이션은 일종의 ‘핀볼 게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