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신 시인은 “이 세상에 엄마라는 존재의 소화력”보다 더 큰 것이 없다고 단언합니다.
2 그래서라도 좋은 가정이 꾸려지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3 그리고 부모가 자식에게 마지막으로 줄 수 있는 것은 안타까움과 눈물, 바라봄뿐이며 그렇게 부모는 부족한 존재라는 것을 인정해야 한다”는 해결책을 제시합니다.
트위터 반응

@initd_bot: [경향] [한기호의 다독다독]‘생명장난감’ 엄마 http://t.co/U5308vvupE #kor_news

@acekaze1: [한기호의 다독다독]‘생명장난감’ 엄마 http://t.co/4BF7raFCal

@medicibooks: [한기호의 다독다독]‘생명장난감’ 엄마 - 경향신문 http://t.co/RWVLwKGwke

@kagami8125: [한기호의 다독다독]‘생명장난감’ 엄마 [http://t.co/ql5i0ALcX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