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후보토론이 끝난 직후인 10일 오후 10시쯤 문재인·이정희·박근혜 후보 순으로 퇴장했다.
2후보는 "박 후보가 본인 부동산 6억원 관련 세금 문제에 답을 안 하셔서 대통령 준비에 매우 미흡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3 최저임금 논쟁에 대해서도 "기출문제는 준비를 잘했으리라 생각했는데 (박 후보가) 최저임금 이하 노동자들의 상황도 파악이 안 되셔서 너무 놀랐다."면서 "차라리 '내가 좀 더 알아보겠다, 얼마냐'고 다시 물어봐 주셨다면 더 좋은 정책 토론이 됐을 것"이라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