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세계적 시장조사기관인 가트너는 올해 3분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점유율을 작년 52.5%에서 크게 늘어난 72.4%라고 보도했다.
2 하지만 이런 육성게임은 현금결제를 통해 끝판왕을 깬 이용자들만이 고득점을 올릴 수 있으므로 신규이용자들에게 넘을 수 없는 한계의 벽을 느끼게 한다.
3 10월 31일 선보인 ‘퀴즈킹’은 신규설치자 수 224만 명으로 새로운 돌풍을 예고했지만, 한동안 잠잠했던 카카오톡 게임센터가 11월에 연달아 게임 출시를 예고하면서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