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전통적으로 애를 맡기는 시장은 주로 입소문에 의해서 사람을 구하고 현금으로 서비스의 대가를 지불하는데, UrbanSitter는 “아이돌보기”계의 AirBnB로 페이스북 커넥트를 통해서 인적 정보를 제공하고 신용카드로 결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2 맞벌이 증가에 따라 아이돌보기 시장의 규모가 갈수록 증대하고 있고, 좋은 보모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높기 때문에, 향후 서비스의 폭이 더욱 증대될 것으로 예상되며, 최근 $6M (약 67억원) 초기펀딩을 받았다.
3 회사는 지난 2011년 9월에 처음 서비스를 런칭한 이후 22000명 이상의 멤버롤 확보하고 있고, 매월 35%씩 성장하고 있다고 한다.
트위터 반응

@won_wizard: 아이돌보기 서비스 스타트업. 페이스북를 통해 인적 정보를 제공하고 신용카드로 결재 제공. 회사는 지난 2011년 9월에 시적 매월 35%씩 성장. 사업모델은 아이돌보기를 예약할때 $7.5의 수수료를 지불
http://t.co/XHFeUYiG

@jjins: 이런 시장은 아무리 명성 관리 프로그램이 있다해도 C2C 마켓 형성보다 태스크래빗같이 업체 자체에서 고용한 인력 기반으로 서비스 진행하는것이 어떨지 아이돌보기 서비스 스타트업: UrbanSitter http://t.co/4DMyrPyC

@einxote: 아이돌보기 서비스 스타트업: UrbanSitter http://t.co/zfcfUMzm

@mrsuh: 아이돌보기 서비스 스타트업: UrbanSitter (아이돌보기 서비스 스타트업: UrbanSitter - 아이 돌보기의 에어비엔비라고. 페이스북을 소셜프루프로 사용하기에 우리나라에선 좀 힘들겠다. http://t.co/KhEWOD6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