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중앙은행의 명목금리가 제로 이자율에 이미 도달한 미국 과 일본 을 제외한 세계 주요 국가들이 금리 인하에 나서고 있다.
2 다만 채무자의 상환 부담을 완화하는 노력이 새로운 채무 증가로 이어지지는 않도록 해야 한다.
3 하지만 대부분 국가가 금리 인하를 통해 직접 경기 부양을 할 수 있는 충분한 정책 금리 여력이 없었다는 점에서 경기 부양 가능성 자체보다는 심각해지고 있는 글로벌 디플레이션 대비가 중요한 배경으로 지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