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악어 상표로 유명한 의류업체 라코스테(Lacoste)는 1933년 출범 후 2000년대 중반까지 7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며 제품 품질을 최우선으로 삼는 보수적 기업이었다.
2 리디파이닝 전략에 맞춰 특히 젊은 고객 확장을 최우선 순위에 놓고 자원을 재배분했다.
3 그는 "유통과 패션산업은 특히 남미·아시아 등 신흥시장을 겨냥해 고객 중심 마케팅을 벌여야 한다"며 "브랜드 전략과 상품 기획까지 모든 분야에서 국가별·지역별 차별화를 실천했다"고 했다.
트위터 반응

@chois2020: "리디파이닝(redefining)은 비즈니스의 우선순위를 재정의한 다음 이에 맞춰 자원과 인력을 선택적으로 집중 투자하는 것" - 듀란 라코스테 CEO http://t.co/hI2IFmbf

@imsan7: 라코스테, 브랜드 리빌딩! RT @chois2020 "리디파이닝(redefining)은 비즈니스의 우선순위를 재정의한 다음 이에 맞춰 자원과 인력을 선택적으로 집중 투자하는 것" - 듀란 라코스테 CEO http://t.co/XbVe3JPX

@hotdoghoya: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zIh9P9rO

@ppo1981: [Weekly BIZ]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6JXcfi58

@ggardenman: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aCqFQAzB 라코스테가 4050 이었다고? 난 동의하지 않는다.

@HoyeonK: 공급자위주의 마인드에만 사로잡혀선 도태될 뿐이지요... RT @ppo1981: [Weekly BIZ]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dvWknFAq

@gjh3028: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fh60UFNE

@thetimelife: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 "패션은 신선식품… 일방적 세계화 고집않고 현지 특성 살렸다" http://t.co/qwwdi4rl

@specialmkt: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o5HBAH17

@likelinkBiz: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3fSXoFAp

@bbc091: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h8ZS3DNK

@ego2sm: [위클리비즈]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cJaEewtr

@jiwoochung: "Lacoste"가 브랜드 re-building 잘하는구나..했었는데 - weekly biz에 소개되었음

http://t.co/Sv3Zbm1G

@soyeonahsee: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nIHMhwSt

@hyoryeonlife: [Weekly BIZ] [Brand Rebuilding] 4050 주로 입던 라코스테의 변신 http://t.co/ggY3gOf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