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나경원 후보와 신은경 후보의 공천 배틀
- 친이계의 '나경원 살리기'와 '때밀이 아줌마'의 저력
2. 야권의 대선행보?
- 김두관의 부상과, 참여정부를 거친 문재인의 넘어서야 할 관문은?
3. 강용석의 (사퇴하려해도 못하게 된?) 사퇴꼼수
- 박원순은 '사퇴'대신 '불출마'로 배팅을 했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