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한 오후
오랜만의 휴일
기분이 상쾌해
가볍게 커피
할 일은 없고
전화를 해볼까
어쩐지 어색해
메신저를 켜도

얘기할 사람 한 명 없고
괜히 메일함 확인하고 또 하고
덩그러니 기타를 들고
흥얼 흥얼 그렇게 시간은 흘러가


날은 저물고
휴일도 저물고
오늘은 좀 일찍
자야겠다
바로 그 순간
친구들의 문자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웃고 먹고 이야기하고 또 하고
둥그렇게 기타를 들고
흥얼 흥얼 그렇게 시간은 흘러가